Hangul and simple romanization

We can make it so much better
시작도 끝도 없이 펼쳐진 세계로 달려봐요
sijakdo kkeutdo opsi pyolchyojin segyero dallyobwayo

힘껏 달려왔던 길에 서서 주위를 보아도 아무도 없을땐
himkkot dallyowatdon gire soso juwireul boado amudo opseultten
안개 속 저편에 비친 내게 말하죠 내가 옳다고
an-ge sok jopyone bichin nege malhajyo nega oldago
동화 속에 담겨진 내 바래왔던 날처럼
donghwa soge damgyojin ne barewatdon nalchorom
하얀 날개 올라탄 왕자님이 아닐까 모두다 기다린대로
hayan nalge ollatan wangjanimi anilkka moduda gidarindero

그 누구보다 앞에서 거친 바람을 느끼며
geu nuguboda apeso gochin barameul neukkimyo
작은 한 걸음 내딛은 그 순간 너와 나만의 이야기가 시작되죠
jageun han goreum nedideun geu sun-gan n-owa namaneui iyagiga sijakdwejyo
멈춰서진 않겠다고 약속해 줄 수 있나요
momchwosojin an-getdago yaksokhe jul su itnayo
포기하진 않게 그대 곁에 있어 줄게요
pogihajin an-ge geude gyote isso julgeyo

지쳐 쓰러지고 싶은 날엔 외로워 눈물이 그치지 않을땐
jichyo sseurojigo sipeun naren werowo nunmuri geuchiji aneultten
저 편의 끝에서 들려오네 괜찮아 내가 있잖아
jo pyon-eui kkeuteso deullyo-one gwenchana nega itjana
시간 속에 갇힌 듯이 헤메이던 미래가
sigan soge gachin deusi hemeidon mirega
조금씩 점점 들리며 열릴 때 그 순간 다시 난 따라 안길래
jogeumssik jomjom deullimyo yollil tte geu sun-gan dasi nan ttara an-gille

곧 깨어날 꿈이라고 모두 비웃는 다해도
got kkeonal kkumirago modu biutneun dahedo
들리지 않죠 내가 믿은 길은 오직 나와 같이 해왔던 시간인걸
deulliji an-jyo nega mideun gireun ojik nawa gachi hewatdon siganin-gol
어둠 속에 드리워도 홀로 남겨진다해도
odum soge deuriwodo hollo namgyojindahedo
쓰러지지 않게 함께 날아 올라줄게요
sseurojiji an-ge hamkke nara ollajulgeyo

그 누구보다 앞에서 거친 바람을 느끼며
geu nuguboda apeso gochin barameul neukkimyo
작은 한 걸음 내딛은 그 순간 너와 나만의 이야기가 시작되죠
jageun han goreum nedideun geu sun-gan nowa naman-eui iyagiga sijakdwejyo
멈춰서지 않겠다고 약속해 줄 수 있나요
momchwosoji an-getdago yaksokhe jul su itnayo
포기하지 않게 그대 곁에 있을께
pogihaji an-ge geude gyote isseulkke
쓰러지지 않게 함께 날아 오를께
sseurojiji an-ge hamkke nara oreulkke
오직 너 하나만의 여신이 되어줄게요
ojik no hanaman-eui yosini dweojulgeyo